~~~ 일출 ~~~

 

 

 

 

다사다난했던 2021년이 영원한 망각의 세계로

사라져 갔습니다

코로나 바이러스도 같이 영원히 묻혀지기를

간절히 소망해 봅니다

 

 

{{ 2022년 새해에는 새 희망으로 활기 넘치고

형통하시는 한해 되시기를 소원해 봅니다 }}

 

 

제가 사정상 블방을 비우게 되었네요

한달여 지나 구정(설날) 지나서야

뵙게 될 것 같습니다

즐겁고 행복하게 보내십시요 간겅도 잘 챙기시구요~~

한달 후에 반가운 마음으로 찾아 뵙겠습니다

 

 

~~~  2022년 1월 1일  ~~~

 

'노을&일출' 카테고리의 다른 글

누가 노을을 아름답다고 했는가....  (2) 2021.12.24
장미와 노을  (0) 2021.12.09
해너미  (0) 2021.04.29
오메가 일몰  (0) 2021.04.12
노을은 지고...  (0) 2021.03.08

 

 

 

 

저물녘 바닷가

해는 아직 하늘 저 멀리에 있다...

파스텔톤 허늘과 바다 빛이 아름답다

 

 

 

 

 

 

 

 

뜬금없는 오로라...?? 는 아니고...

붉으스름하게 번져오는 노을 빛...

파랗던 하늘을 붉게 색칠하고 있다...

 

 

 

 

 

 

 

 

완연한 노을 빛으로...

아득하고 아름답다....

 

 

 

 

 

 

 

 

노을 빛 빛망울 들이

하늘과 바다로 방울져 떠 다닌다...

 

 

 

 

 

 

 

 

가둬둘수 없는 노을 빛....

그럴수록 더욱 빛이 나는....

 

 

 

 

 

 

 

구름은 물결치듯 이리 저리 날리고

햇살은 찬란하다...

 

 

 

 

 

 

 

 

초연히 서 있는 나무 사이에 노을...

바다로 떨어지려는 순간...

 

 

 

 

 

 

 

 

긴 여운을 남기고 해는 곧 바다로 떨어져 서라져 갈 것 이다

 

 

 

가슴만 붉게 물들이며 사라져 가는 노을...

누가 노을을 아름답다고 했는가

해 그림자 긴 여운만 남기고 떠나는데...

 

'노을&일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새해, 새 소망....  (0) 2022.01.01
장미와 노을  (0) 2021.12.09
해너미  (0) 2021.04.29
오메가 일몰  (0) 2021.04.12
노을은 지고...  (0) 2021.03.08
  1. 가족대표 2 2022.10.06 09:09 신고

    샛별님,
    노을이 환상입니다
    궁금한 맘은 그대로..
    설 까지 기다려야 되겠네요
    건강하시기만 하면 됩니다...^^

    • 익명 2022.10.06 09:09

      비밀댓글입니다

 

 

주상절리대 파도...

철석 철석 파도가 일렁이며 힘있게 다가와

바위에 부딪혀 부서지고

다시 몰려오고 하는....

 

 

 

 

 

 

 

 

파도가 그렇게 요동 치더니 언제 그랬냐는 듯이

금새 고요해진 바다...

 

 

 

 

 

 

 

 

악어가 바다를 향하여 나아가고 있는 듯한 형상...

 

 

 

 

 

 

 

 

 

 

 

 

 

 

 

 

 

 

클로즈업해서 담은 주상절리대...

파도가 일렁이며 다가왔으면 했는데...

 

 

 

 

 

 

 

 

 

제주 중문 대포해안의 주상절리대는 천연기념물 (제 433호)로 지정 되었다고 한다

 

 

 

 

 

 

 

 

 

나지막한 목포가 쉼 없이

흘러 내리고 있다

 

 

 

 

 

 

 

 

 

 

 

 

 

 

 

 

 

 

출렁이는 바다,

파도의 하얀 포말이 다가와 

바위를 아프게도 때린다...

그 바위 위에 외가리 두 마리는 먼 바다를 응시하는....

 

 

 

 

 

 

 

 

외가리 한 마리는 어디로...

이 외가리도 곧 따라 갈 듯한....

 

 

 

 

 

 

 

 

 

바다 풍경 사진 삼매경에 빠진 여행객들...

날씨가 봄날같이 따뜻했다...

 

 

 

 

 

 

 

 

 

바다를 하염없이 바라보는

어느 고독한 여인....

 

 

 

제주 하면 주상절리대의 에피소드가 생각난다

아주 오래전 제주에 갔을 때 일이다

만반의 준비를 하고 간 제주 여행이였는데

사진을 열심히 찍다가 베터리 교체를 해야해서 보니 

우얄꼬...

이 일을 우야문 좋노...

카메라 베터리도 충전기도 없는 것이 아닌가....

카메라 충전기와 베터리만 빼놓고 왔던 것이였음을...

아이고 두야!!

제주의 다른 사진은 물론 주상절리대도 담다가 말았다는...

발을 동동 굴러도 소용없는 황당하고 안타까웠던 기억...

오랜 시간이 흘렀어도 잊혀지지가 않는다

 

이번에는 정말 실수없이 만반의 준비를 다하고 갔기에

원없이 사진을 담을 만큼은 다 담았는데

셤셤 담아서 그런지 막상 보따리를 플어보니 여행 사진은 그리 많지가 않았다

그러나 이번 여행은 휴식을 취하며 머리도 식힐 수 있었으며

충분한 힐링을 누렸던 여행이여서 매우 만족했다...

 

 

~~ 지난 11월 중순에 ~~

 

 

'사색이있는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경회루  (0) 2021.12.17
향원정  (0) 2021.12.07
구르몽의 낙엽  (0) 2021.12.03
주왕산 협곡...  (0) 2021.12.01
주왕산 큰 바위 얼글들....  (0) 2021.11.29

+ Recent posts